Quick Menu 무통장계좌번호
  • 농협은행 301-0299-0079-11
  • 예금주 (주)북씨
TOP 위로가기
  • HOME
  • 새책
  • 인문/철학
상품 이미지
상품 이미지

페이지수 : 304

책크기 : 210*148mm(A5)

신규
딸이 조용히 무너져 있었다 - 의사 엄마가 기록한 정신질환자의 가족으로 살아가는 법
  • 정가 18,000원
  • 판매가 16,200원
  • 할인률 10%
  • 저자김현아
  • 출판사창비
  • 출간일 2023-09-01
  • 적립금 810 적립
  • 도서 상태최상
  • 수량
  • 배송료 기본 배송료 3,000원 / 25,000원 이상 무료배송
  • 상세정보
  • 배송/교환/반품안내
  • 이용후기
  • 상품Q&A

책소개



엄마이자 의사인 저자가 정신질환을 앓는 딸을 보살피고, 가족으로서 삶을 함께 살아내고자 겪어온 숨 가쁜 여정의 기록이다. 

한치 앞이 보이지 않는 밤바다를 헤엄치는 심정으로 딸과 함께해왔던 지난 7년간의 투병 과정을 담담하게 회고하며 정신질환자와 그 가족, 

그리고 마음의 문제로 고생하는 모든 이들에게 공감과 위안을 전한다.

더불어 딸의 아픔을 헤아리기 위해 섭렵한 수많은 연구와 기록을 소개하며 정신질환에 대한 사회적·과학적 이해를 넓히고, 정신질환을 앓는 가족과 대화하는 법, 

자해·자살 시도를 마주했을 때 대처하는 자세, 병원을 선택할 때의 유의사항 등 환자 가족으로서 실제 겪은 바에서 우러나온 생생한 조언을 담았다. 

정서적으로 불안한 가족을 둔 이는 물론, 정신질환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싶은 독자에게 두루 권한다.